SKIET 공모주 이후 따상 못했다고 위축되어는 있으나
그래도 공모주 청약으로 받은 105,000원보다는
현재 상한가이니 욕심을 너무 부리지 않으면
거품 빠진 후 예상 금액처럼 올라갈 거라고
기대는 계속하고 있답니다.

얼마전에 했던 제주맥주도 섭섭치 않게 수익률을 내서
애초 목표인 치킨값은 벌었으니  이 정도만 만족이죠.

제주맥주는 3층으로 떨어지면 매수할까 생각 중예요^^

6월 2일에 있었던 "엘비루셈" 공모주 청약을 했는데요
확실히 SKIET 처럼 몸집이 크지않으니
부담없이 청약할 수 있어서 더 재밌는 것 같습니다.

다음주에는 라온테크가 있는데
KB증권을 이용을 안해서 가입하려니 귀찮네요ㅜㅜ

라온테크는 잠시 보류하구요.





6월 공모주 일정인데요.
확실히 에스디바이오센서 눈길이 갈 수 밖에 없네요.+_+

대체로 공모주 따상으로 어마어마한 수익을 내기는 하지만
그것만으로 그치는게 아니라
공모주로 상장예정인 기업이나 회사들을
공부하면서 내가 투자할 종목을 결정하는 일이
상당히 재밌있고 의미가 있는 것 같아요.


주식에 대해서 1도 모르던 시절에는
마냥 부정적으로만 봤는데..
하나하나 공부하면서 체험해보고 접근하니
몹시 건전한 투자방법인 것 같습니다.^^






부푼 마음으로 처음 응모했던
해성티피씨 공모주에서
똑 떨어져서 엄청 우울했던 나..ㅜㅜ

두번째로
4월 28일 SKIET(에스케이아이이테크놀로지)에
도전했는데....
우와..네이버 뉴스에서부터
엄청 핫한 공모주였더라구요.+_+

확정 발행가가 1주에 105000원이라
총10주로 525000원에 청약을 했어요.

그런데 뉴스에 보니 최저공모주 10주로
청약한 사람이 70% 라고 해서 조금 불안했는데....

일단 저는 한국투자증권이랑 미래에셋증권에
각각 10주씩 총 20주 청약을 했어요. +_+

5월 3일에 환불일이라
떨리는 마음으로 기다리고 있었는데
오늘 청약결과가 다 나왔더라구요.+_+





역시 이번 공모의 주체주였던 미래에셋증권은
기대했던 것 처럼 1주가 배정됐어요.>_<

꺄아아아..>_<
너무 좋아요.
해성때매 엄청 상처받았는데
완전 위로 받았다는......



그런데 심지어...




한국투자증권에서도 1주가 배정됐습니다.!!+_+

SKIET(에스케이아이이테크놀로지)가
중복 청약되는 공모주의 마지막이었다보니
더 감격스럽네요..

이제 5월11일 상장하면
어떤 시점에 매도를 해야할지 공부해야겠어요.^^

아직은 주린이이지만
주식 참 재미나네요..^^

앞으로 공부많이 해서 훌륭하고 합리적인
동학개미가 되어보겠습니다.+_+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