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주말에는 먹방이 최고죠!!!>_<
부산에서 경주로 이사를 한 후 부터 저의 블로그는 점점 맛집 블로그로 바뀌어가는 듯 하네요..ㅋ

오늘은 그 유명한 언양 불고기를 먹으러 갔습니다.
사실 언양불고기가 유명하다 말은 항상 들었지만 실제로 먹어본 건 처음이었어요.
소문으로는 양도 작고 비싸고 불친절해서 그렇게 추천하지 않는다고 그래서 굳이 찾아가서 먹을 생각은 안해봤는데. 정말 강추드리고 싶은 가게가 있어서 피드 한번 올려봅니다 ^^


언양에 불고기 특화거리를 가보면 어마어마하게 많은 불고기집들이 있는데요. 정말 거짓말처럼 파리날리듯 손님이 없는데 이 집만 손님들로 바글바글하답니다.
바로 언양기와집 불고기 가게인데요. 한가할 시간대로 왔으나 저의 착각일 뿐 이미 대기가 엄청나서 40분은 기다려야한다네요.



가게 내부에 주차장도 잘 되어있고 직원분이 교통정리도 잘해주셔서 시간이 좀 걸릴뿐이지 불편하진 않습니다. 가게도 이름처럼 정말 기와집으로 되어있어서 사진찍을 맛도 나지요~^^



메뉴를 보시면 언양불고기 1인분이 22000원인데요. 180g이예요. 양을 생각해보면 그렇게 소름끼치게 비싼건 아닌듯 해요.
2시 20분 정도였는데 육회는 이미 매진이랍니다. 대박...!!
4명이 가서 우선 4인분을 시켰어요.^^




기본찬이 나오는데 거짓말 안보태고 정말 모든 밑반찬이 맛있어요. 고기가 나오기도 전에 고구마, 땅콩. 물김치. 심지어 파무침까지 싹 비우고 한상을 더 추가할 정도였답니다. 참기름이 정말 제대로예요.
불고기가 양념고기인데 여느 고기집과는 다른게 참기름에만 찍어먹는게 독특했어요. +_+



짜잔!!! 드디어 기다리던 불고기가 나왔쪄용 >_<
처음에 잉?! 양이 왜 이리 작아??!! 라고 흥분했는데 2인분이라고 하네요. 휴~~~~안심..
석쇠위에 2인분을 구워서 숯불과 함께 넣어주시는데 따로 구울 필요없이 바로 먹으면 되요~
먹다보면 나머지 2인분을 추가로 가져다 줘요~^^
저희는 추가로 2인분을 더 시켜서 총 3판을 먹었는데 정말 순삭이었답니다!! 밥 두개를 시켜서 반공기씩 마지막에 불고기를 반찬삼아 깔끔히 식사를 마무리했죠..

이 가게는 정말 별도의 블로그 작업따위도 필요없을 정도로 장사가 잘되는 곳인데요..맛도 맛이지만 직원분들이 소문과 다르게 매우매우 친절했어요. 오히려 손님없늠 옆에 불고기집들은 맛도 없으면서 친절하지도 않다고 해요.

여기는 정말 한번 정도는 시간 내셔서 가보시는 것 추천합니다!!
항상 드리는 말씀이지만 전혀 가게측의 요청없이 100% 제 돈내고 가서 먹은 추천드리고 싶은 맛집입니다!!

매우 기다리는 시간이 기니깐 그건 꼭 예상하셔야해요~^^ 그럼 즐겁게 식사하세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