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우!! 내추럴발란스(Natural Balance) 신상품이라고 해서 완전 기대하면서 우리 고양이들한테 먹이려고 개봉을 딱 했는데!!! ㅜㅜ 이게 왠일..ㅠㅠ 완전 세계최강 비린내에....이 충격적인 비주얼이 인상을 찌푸리게 만들지 말입니다. ㅠㅠ

 

이렇게 상큼하고 아름답고 고급스러워 보이는 겉포장인데 덮개를 개봉하면 반전이 숨어있답니다.!! ㅜㅜ

 

 

짜잔..ㅠㅠ

아주 그냥 깜짝 놀랐습니다. 순간 곰팡이가 생긴 것으로 착각이 될 정도의 내용물과 뼛속까지 파고드는 비린내가....ㅠㅠ

역시 정어리 통조림은 절대 어디내놔도 지지않을 존재감을 과시하는것 같습니다. ㅠㅠ

 

 

우리 아가들 전용 그릇을 꺼내서 5등분으로 담기위해 통조림을 덜어내니.. 우리 고양이들이 몹시 흥분하면서 제 옆으로 모이기 시작합니다. 역시 고양이들이라서 생선냄새가 좋은 걸까요??

 

 

깡통 통조림 캔 보다 훨씬 습식인 것 같습니다. 생선기름으로 추정되는 유분도 듬뿍 함유되어 있네요. +ㅁ+

 

 

영양제를 넣고 저어주니 바로 내용물이 흐물흐물해지면서 고양이들이 먹기 편하게 스프형식으로 바뀝니다. !!

 

 

식기에 5등분으로 나눠서 이렇게 담고, 이제 배식하는 일만 남았습니다. 비린내는 쥐약인 저로써는 어서 빨리 나눠주고 설겆이를 해버리고 싶네요..ㅠㅠ 그 와중에 우리 먼로와 링고가 주방에서 떠나지 않고 계속 그릇만 주시하고 있습니다. 마치..

"어서 줘용!! 현기증난단 말이예용!!"

라고 말하고 있는 듯.ㅋㅋㅋㅋ

 

 

바로 배식을 시작하니 거짓말처럼 아가들이 순식간에 몰려듭니다. 입맛에 잘 맞는건지 다섯마리 모두 잘 먹네요. 특히 우리 첫째인 민트가 아주 잘 먹는거 같아요. +ㅁ+ 흐뭇흐뭇.!! 오히려 아까부터 어서 달라고 보채던 막내 먼로는 생각보다 폭풍흡입은 안하네요..;;;; 민트는 먼로가 먹다 남긴 그릇까지 완캔을 했답니다.

 

의외로 고양이라고 해도 생선에 호불호가 있나봅니다. 역시 고양이계의 불변의 법칙이 있는 것 같습니다.

"먹이던 걸로 먹이자!!!"

 

 

우리 집 고양이들 중에 유일하게 핑크 모찌
발바닥을 아직 유지하고 있는 고양이가 있지요!!
바로 먼로입니다 +_+
핑크 발바닥 중에 일부는 까맣게 변했으나 아직까지 핑크색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는 모찌도 있는데요.. 이게 또 우리 먼로의 매력이 아닐까 합니다..
요즘 발정기가 와서 어찌나 말이 많은지 매일매일 아침 저녁으로 허공에 대고 속사포랩을 뱉어내고 있답니다 ^^;;;;;;
어서 병원 예약을 해야겠네요..



유리 테이블 위에 올라가 앉아있는데 아직 색깔이 변하지 않은 핑크모찌가 너무 깜찍해서 사진을 찍지 않을 수 없었답니다 >_<





좀 더 확대해서 +_+
이제 8~9개월에 접어드는 청소년묘가 됐는데요..왠지 앞으로 우리 먼로 발바닥은 저렇게 핑크와 블랙이 콜라보된 믹스 모찌가 될 것 같네요.. 저건 또 저거나름대로 귀여우니 >_<





호기심 왕성한 고양이 우리 먼로..
테이블 밑에서 마구마구 사진을 찍어대는 여집사가 신기한지 움직이지도 않고 그대로 있네요..





저 핑크코 역시 우리 고양이 먼로의 매력 중 하나이지요+_+
처음 우리집에 왔을때는 완전 손바닥만 한 사이즈였는데 정말 많이 컸네요..
다행이도 아픈 곳 없이 잘 자라줘서 너무 고맙네요..





이제 호기심에 들썩들썩 거리는지 테이블 아래로 뛰어내리려고 꿈틀거리길래 라스트샷을 담고는 보내줬습니다.
사진에 담지는 못했지만 이 녀석..그대로 저의 배위로 뛰어내렸다지요ㅜㅜ
이제는 무게도 꽤 나가고 뼈도 꽤 굵어져서 튼실함이 느껴집니다!!!

이대로 건강하게 자라다오!!+_+


  1. 요우 2017.04.20 22:05

    발바닥 쿠션을 만질 때의 쾌감~ ㅋ애가 참 잘생겼네요 ^^ 바둑이 같기도 하고 ㅎㅎ

    • Favicon of https://funfun-factory.com BlogIcon 매니덕 2017.04.21 00:01 신고

      우리 먼로는 실제로 못봤지??+_+ 폭풍성장해서 지금 건장한 청소년묘야 ㅋㅋ 젤리를 만질수있는 틈을 안주고 뽈뽈거림 ㅋㅋ

우리 고양이 뽀뽀는 희한하게도 컵에 담겨져있는 물을 마시는 것을 좋아한답니다.ㅎ

아주 우연히 고양이 뽀뽀가 어렸을 때 테이블위에 얹어 둔 컵안에 담긴 물을 마신 일이 있는데

컵 바닥에 있는 물을 마시려고 귀 까지 접어가며 얼굴을 컵안으로 넣어서 물을 마시는 모습이 어찌나 귀엽던지요..+ㅁ+

 

이날 이후부터 고양이용 물그릇에 있는 물은 잘 안마시는데 컵에 물을 담아주면 아주 잘 먹는답니다.

후유증으로 우리가 물을 마시려고 컵에 물을 따르면 쥐도새도 모르게 어느샌가 따라와서는 자기도 물 달라고 보채곤 합니다. ㅎㅎㅎㅎ

 

 

어때요??

우리 고양이 뽀뽀.. 너무 귀엽지 않나요?? +ㅁ+

 

 

요즘 가장 대세인 핫한 게임 포켓몬고(poketmon go)를 하는 중에 우리집에 반가운 친구가 놀러왔어요!!!+_+

바로 귀여운 꼬부기예요 >_<
꼬부기가 나타나서 우리 링고와 면대면을 하네요!!!ㅋ








링고 : 잉?! 넌 누구야????

꼬부기 : (슝~~ 공중에서 나타남) 난 꼬부기라고 해~ 많은 여성 폰몬유저들의 귀여움을 받고 있지~

링고 : 뭐래?? ㅡ_ㅡ;;









꼬부기 : (쿵!!!! 바닥에 착지하며) 나랑 놀자~

링고 : 헉!! 시러시러.. 다가오지마!!










꼬부기 : (다가오며) 왜~~ 나처럼 귀여운 거북이가 어디있다고~~



링고 : 흥!!! 하늘색 거북이 따위!!! 우리집 사쿠라가 더 귀엽겠당~ ㅡ.,ㅡ



꼬부기 : 뭐잉????ㅜㅜ










꼬부기 : (완전 다가오며) 나 확 진화해버린닷!!!!!ㅡㅡ+++++


링고 : 헉!!!!!!


(❤️참고로 여집사는 등급높은 꼬부기가 있음에도 귀여워서 일부러 진화시키지 않고 있습니다 ㅋ)




ㅡ The endㅡ

우리 민선비 민트는 고양이같지 않은 참을성과 인자함을 갖고 있답니다.
다른 네마리 고양이들을 잘 이끌어주면서 장남으로써 집안을 잘 보살펴주는 고마운 아들이예요^^
민트는 아픈 것도 잘 참고, 지겨운 것도 잘 참고, 하지마라고 하는 건 절대 안하는게 마치 잘 훈련된 강아지를 보는 느낌이예요~

지인들도 집에 놀러오면 우리 민트를 보고 다들 고양이에 대한 편견을 깨부수고 돌어간답니다^^











민트는 우리가 티타임을 하고 있으면 항상 얌전히 테이블 밑에서 자리잡고 우리 곁은 떠나질 않는 답니다.
장난끼가 발동한 남집사가 얌전히 있는 민트 발 위로 해바라기 씨 1개를 얹어봅니다.

어라?! 가만히 있네요!!?+_+










이거 뭐임?? 먹는거임?! 이라며 잠시 킁킁 거리면서 냄새를 맡더니 흥미를 잃었는지 그냥 그대로 둡니다.ㅋ











어라?? 민트 너 설마 이대로 자는거니???ㅋ
오호라~ +_+ 그렇다면!!!!!!!











해바라기씨를 몇개 더 올려봅니다.ㅋ
한참을 올리고 있으니 느낌이 이상한지 눈을 뜨고는 남집사를 쳐다보네요..(저 눈 너무 귀엽지 않나요???>_<)




대체 왜이러심???ㅋㅋ






뿌리칠 줄 알았는데 계속 얌전히 버티는 민트..결국 해바라기씨는 민트의 어깨까지 타고 올라갑니다..ㅋㅋ

그 뒤로도 안움직이고 한참동안 같은 자세로 오랫동안 버티고 있다가 보다못함 여집사가 해바라기씨들을 치워주니 기지개를 쭉 펴고는 방으로 유유히 사라졌답니다~~

우리 민선비!! 이대로 쭉~ 의젓하게 있어다오~~~>_<


금요일같은 화요일입니다!!^^
다들 즐거운 하루 되세요~~~^^






  1. 마니몽 2017.03.04 11:19

    이런 일이 있었군요

    • Favicon of https://funfun-factory.com BlogIcon 매니덕 2017.03.05 14:37 신고

      ㅋㅋㅋ 우리 민트를 민선비라고 부를만 하지용?!!ㅋㅋㅋ

어느새 우리 집에는 사랑스런 고양이 아가들이 다섯으로 늘어났답니다 +_+
희한하게도 냥이들은 한마리든 다섯마리든 크게 차이가 없는 듯 한데 줄어드는 사료와 모래양을 보니 체감이 팍팍 오더라구요 ㅋㅋㅋ;;

하지만 식사시간에 한꺼번에 우르르 몰려서 질서있게 먹는 모습을 보면 저도 모르게 입가에는 집사미소가 생깁니다 ^^


​사료그릇에 오리젠 사료를 담아주면 어느샌가 다섯마리 고양이가 한숨에 달려와서 각자 자리를 잡습니다.

 

 

​사쿠라가 가장 빠르게 사료를 먹어치웠네요!!

 

​나머지 4마리 고양이들은 아직 식사중인데 이미 식사를 마친 사쿠라는 자리를 떠버립니다.;;;;

 

​사료를 먹는 모습을 흐뭇하게 보며 사진을 찍고 있으니 뽀뽀 역시 사료를 먹다말고 저를 쳐다보네요.ㅋㅋ

[엄마 뭐하냥??ㅋ]

 

 

​하루는 특식을 준비했답니다.

네츄럴 발란스 습식캔을 주니 고양이 1묘당 1그릇으로 자리를 잡습니다.

이 모습이 어찌나 이리도 귀여운지요.ㅋㅋㅋ

 

 

​머리위로 제가 사진을 찍어도 아랑곳 하지않고 네츄럴 발란스 캔에만 집중하는 다섯 고양이 입니다.

이 녀석들..ㅋ

 

​그릇이 사라질 정도로 핥고 있는데...이거야 원...

설겆이가 필요가 없겠습니다.

 


에구구...
요 녀석들 먹여 살릴려면 열심히 일해야겠어용 ㅋㅋㅋㅋ




  1. Favicon of https://meloyou.com BlogIcon 멜로요우 2017.02.20 21:21 신고

    다정해서 보기 좋네요!!! 또 냥이들 보러 가고싶어요!!! ㅋ VR도 하고요 ㅋㅋ

    • Favicon of https://funfun-factory.com BlogIcon 매니덕 2017.02.22 09:14 신고

      냥이들은 희한하게도 강쥐들이랑은 다르게 먹는걸로 으르렁 거리진 않네 ㅋㅋ

  2. 마니몽 2017.03.15 23:26

    역쉬 귀엽네요

    • Favicon of https://funfun-factory.com BlogIcon 매니덕 2017.04.03 22:11 신고

      귀엽지??? 요즘 공부한다고 정신없을테지만 언제든 보러와~^^




우리 집 리얼 막내 먼로!!
완전 똘콩입니다 ㅋㅋ
어찌나 똥꼬발랄한지 잘 먹고 잘 싸고 광묘도 잘되고 우다다도 잘하고 형,누나도 잘 괴롭히고......완전 우리집 최고 미친묘는 나야!! 의
완전판을 보여주고 계십니다 ㅋ

> 품종 : 코리안 숏헤어 (턱시도)
> 생일 : 2016년 9월 3~4일
> 성별 : 왕자.....6~7개월 후에 이 녀석 역시 고자가 될 예정입니다 ㅎㅎ

앞으로 우리 먼로 사진도 많이 포스팅할 예정이랍니다 ^^





  1. Favicon of http://meloyou.com BlogIcon 멜로요우(재진) 2017.02.20 17:37

    음.. 사람으로 치면 장근석?!

    • Favicon of https://funfun-factory.com BlogIcon 매니덕 2017.06.04 00:15 신고

      나 이 댓글을 왜 이제서야 봤지???? ㅜㅜ 답글 늦어 진심 죄송 ㅜㅜ 그나저나 우리 만나면 흡족히 먹겠다+_+

우리 집 귀여븐 아가들의 주둥이 모음전입니다!!!ㅋㅋㅋㅋㅋ
지인들한테 보여주니 뽀뽀를 보고 왠 호랑이냐며 감탄을 하시더군요 +_+
이번 사진들도 소름끼치게 귀여우니 소름주의보 드려요 ㅋㅋㅋ

참고로 주둥이 사진은 샴이는 별로 안이쁘네요 ㅎㅎㅎ




어때요???+_+ 너무 귀엽지 않나요???



마지막 아이는 지난 길냥이를 냥줍했었는데 분양을 완료시켰는데 묘연이었는지 다시 우리 집으로 오게 된 다섯째입니다 >_<




얼마전 냥줍한 아가중에 오늘 치즈랑 카오스 아가가 새로운 집사분을 만났답니다!!
행복하게 건강하게 잘 지냈으면 좋겠습니다.
마음씨 좋은 집사분이라 안심이지만 섭섭한 건 어쩔 수 없네요ㅜㅜ

마지막 가기 전에 찍은 귀여운 사진들 공유해요~~





  1. Favicon of https://meloyou.com BlogIcon 멜로요우 2016.11.15 20:29 신고

    벌써 이름까지 지어줬엇는데... 다른 집사님께 갔네요ㅠ 잘 살기를~~

    • Favicon of https://funfun-factory.com BlogIcon 매니덕 2016.11.16 00:31 신고

      애정애정 줬는데 떠나니 너무 섭섭했다는ㅜㅜ 2주동안 있으면서 정이 많이 들었나봐욤 ㅠㅠ

얼마전에 냥줍을 했답니다.
회사 마당에 사는 길냥이가 임신을 해서 얼마전에 새끼냥이들을 낳았는데 어느순간부터 젖도 주질않고 보살피질 않더라구요.
날씨가 점점 추워지는데다 아가들의 영양상태가 심각해보여서 그냥 4마리를 다 구조해서 임보하기로 결정했답니다.

이미 카오스 두 아가랑 턱시도 아가는 분양이 결정됐고 치즈 아가만 남았네요..
좋은 집사님 만날수있으면 좋겠는데여~~





첫 날에는 바짝 긴장해서 우리집 아가들을 볼 때마다 털을 새우며 하악질을 하더니...







사료를 한번 폭풍흡입하고 나서는 안정을 찾았지요..ㅋ
참고로 우리집 사료는 오리젠 캣앤키튼 입니다~~^^ 갠적으로 최고의 사료라고 생각합니다, 우리 아가들이 첨에는 고단백으로 인해서 한동안 설사를 좀 했지만 지금은 완벽 적응을 했죠, 요 길아가들은 한방에 적응하는거 보니 장이 참으로 튼튼한 듯...
미치도록 사랑스런 길아가들 사진 대방출입니다!!!! 즐감요~





​​





어제는 네추럴 발란스 습식 통조림에 엘라이신이랑 비오비타, 그리고 피시오일을 섞어서 나란히 1묘 1그릇으로 저녁 만찬을 했답니다.

길냥줍은 처음이었는데 여건만 되면 분양 보내지 않고 그냥 다 제가 키우고 싶네요ㅜㅜ
잘 키운 길아가는 무명장수한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튼튼하다고 하니 +_+

암튼..요즘 처럼 추운 계절에는 밖에서 떨고 있을 유기동물이 참으로 걱정되고 생각나서 마음이 먹먹해지네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