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주전에 있는 카페 월하에 다녀왔습니다.
언제 이런 곳이 생겼는지....
정말 바람직해.!!!+_+

도시라는 느낌이 없는
엄청 산기슭과 접해있는 깊숙한 시골길에
기와장으로 된 지붕 건물이
아주 그냥 마음을 설레이게 하는 카페랍니다.





카페 월하는 매주 월요일에 휴무예요.
확실히 여기로 이사와서 느낀건데
울산은 월요일이 휴무인 상점이 대부분이더라구요.
식당이든 카페든 대체로 모든 가게들이..






이곳이 마음에 드는 이유는 중 하나는
노키즈존 이라는 것입니다.
사실 대중교통으로 오기에는 힘든 위치이기도 하지만
노키즈존이라는 것 자체가
벌써부터 카페 외관과 함께
몹시 한적하고 조용하고 차분할 것이라는 사실을
말해주고 있지요.+_+




카페 월하는 입구에서부터 잔디가 깔려있고
징검돌과 디딤돌이 마치 레드카펫이 깔려있는 느낌으로
인테리어 되어 있어요.






야외 테이블도 마련되어 있는데
날씨 좋은 날에는 밖에서 먹는게 국룰이죠.+_+






카페 입구에는 몹시도 앙증맞은 과실수 화분이랑
나무데크가 친환경적인 분위기를
뿜뿜하게 내뿜고 있어요.





카페 내부로 들어갔는데요.
몹시 미니멀합니다. ^^;;;;
내부에는 테이블이 단 3개 뿐이구요.
층고가 낮아서 천장이 머리 바로 위에 있는 느낌이예요.

이미 손님 한팀이 자리를 잡고 있는데다
날씨가 너무 좋아서 우리는 국룰에 따르기로
결심했지요.





메뉴판.....아하하하핫^^;;;;
매뉴판보고 잠시 당황..
무슨 글씨인지 한눈에 안들어옴.ㅠㅠ

사실 그렇게 착한 금액은 아니지만
모험은 하기 싫어서.. 앞으로 자주 올 예정이라..
아메리카노로 메뉴를 통일합니다.

카페 내부외에 다른 취식공간이 있는지 물어보니
건물외부 왼편으로 가건물이 있어서
차를 마실 수 있는 테이블은 넉넉하다고 하네요.





음료를 주문하는 동안
가게 내부에 있는 창으로 바깥풍경을 찍어봤어요.
아놔..
완전 내 스타일..ㅠㅠ
창 밖으로 입구에서 못봤던
마당에 있는 연못이 눈에 띄더라구요.






음료를 주문하고 밖으로 나와서
연못앞으로 뛰어갔습니다.

의외로 깊이도 있어보이고
물고기도 꽤 많이 살고 있더라구요.







건물옆에 있는 여유분의 테이블이 있는 가건물인데요.
비닐막으로 나름의 온실같은 공간을 만들어둬서
시크릿 플레이스 같은 느낌이예요.







안쪽에 이런 화목난로가 있어서
심지어 작동이 계속 되고 있는 상태입니다.
야외라고 해도 햇빛이 잘 안드는 방향이라
추울 수 있는 공간을 아주 포근하게 유지해주고
있었어요.
아마도 완전 추운 겨울에는 열일할 것 같은
시골라이프에서는 잇템인 난로같아요
실물은 처음 봄.+_+ 싱기싱기






화목 난로용 땔감이 쌓여있는데
이건 찐이구나 싶네요.+_+

바닥은 나무테크라서 인조잔디를 깔아두고
테이블을 세팅한게 사장님의 센스가 돋보였어요.





세상에...!!!
온실안에 나무들 중에 한라봉 나무가 있었는데
열매가 이렇게 달려있어서
완전 신기했어요....






저희는 처음부터 이 자리에서 앉을 작정으로
이미 눈 찜을 해뒀어요.
자리를 미리 잡기위해 짐을 둘 필요도 없어요.
왜냐!!!???
손님이 건물 내부에 계신 한팀 말고는 우리밖에 없으니..!!


한산해서 너무 좋아요~~>_<






마주보고 앉으려고
체어위치를 조금 바꿨답니다.






드디어 주문한 아메리카노가 나왔네요.
그냥 특별한 것 없는 심플한 트레이와 잔에
음료가 나왔답니다.

심지어 아이스아메리카노 글라스는 플라스틱컵..;;






맛은 그냥 소소합니다.;;;
기본이 투샷이라고 하는데 샷추가를 해서
총 쓰리샷이었으나
맛은 그냥 소소했습니다.
역시.. 개인카페는 커피맛보다는 분위기죠 ㅋㅋㅋ






너무나 깜찍한 돌맹이에 고양이 모습을 프린트한
냅킨 핀셋용 장식품인데요.
와우..!!
정말 가지고 가고 싶어더군요.+_+
바닷가 나가서 저런 넓적한 돌맹이 줏어서
만들어봐야겠어요..>_<






커피가 너무 소소해서
치즈케잌이랑 마들렌을 추가로 주문해서 왔어요.
아놔...커피값보다 더 비싼.... ㅜㅜ
원래 카페가면 사이드는 잘 안 시키는 스타일인데..
카페 월하...참으로 제 마음을 흔든 곳이예요..+_+






마들렌이...
약간 휘낭시에 같은 느낌입니다.
위에 데코된 라벤더 꽃잎은
카페에서 직접 키워서 만든거래요.+_+

그러고 보니
카페 곳곳에 각종 허브가 엄청 자라고 있더라구요.

로즈마리, 민트, 라벤더, 레몬글라스, 바질 등등

확실히 커피보다 마들렌이 맛있습니다. ㅋㅋㅋ







근처에 우사도 없어서 소똥냄새가 나지도 않고
차로와는 제법 거리가 있어서 자동차 소리도 나지않고
노키즈존이라 본의아니게 들리는 소음도 없고
가끔 새 울음소리나 개 짖는 소리가 들리는 것 말고는
아주 고요하고 편안함을 주는 카페였습니다.

오랫만에 힐링하면서 제대로 휴식한 것 같아요.

카페월하는 오전 11시 오픈해서
저녁 7시반에 문을 닫는데
라스트 오더는 6시반이라고 합니다.

카페의 영업시간을 보면 사장님의 취미 생활인 듯......

부디...카페가 계속 계속 운영되었으면 하는 마음과
가능하면 이렇게 계속 한적하고 고요하고 차분하고
편안하고 조용한 힐링카페가 되었으면 하는 마음입니다.





  1. Favicon of https://cloud15.tvple.me/movie BlogIcon 영화다시보기 2021.04.05 16:49

    가보고 싶지만 울산은 너무 머네요...

    • Favicon of https://funfun-factory.com BlogIcon 매니덕 2021.04.22 22:33 신고

      혹시라도 여행하실 일이 생기게 되신다면!! 꼭 한번!!+_+ 강추입니당 >_<

캣타워 생기니 아주 그냥 최고 신난 우리 뽀뽀..+_+





각 층별로 마킹을 하는데..
몹시 마음에 드나봐요. >_<





뭔가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느낀 뽀뽀....






역시.....
아랫층에서부터 사쿠라가 접근 중이네요+_+





올라갈까말까..
우리 사쿠라는...
캣타워에 혼자 있는 경우는 없어요. ㅋ
항상 누군가 있을 때만 등장하는
몹시 싱퀴한 아이죠..+_+







사쿠라가 접근하면 발사하려고 장전 중인
냥펀치......ㅋㅋㅋ

얘들아........좀 사이좋게 지내자!!!ㅋㅋㅋ
응!??^^++++++


.
.
.
.



결국...
장전했던 냥펀치는 링 사이로 불발 ㅋㅋㅋㅋ







안타깝게도 맥도날드에서 행복의 나라가 없어지는
대재난이 발생한 상태에서
상처받은 마음을 위로받는 곳이 탄생했지요.ㅋ

노브랜드 버거가 아직 전국에 매장이 그리 많지는 않지만
몹시 저렴한 금액에 깔끔한 운영으로
버거매니아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고 하죠.+_+

용진이 형님이 SK를 인수하고
SSG랜더스 인천 홈구장 안에
스타벅스랑 바로 이 노브랜드 버거 매장이
들어간다고 들었어요. 부럽부럽.




그래!!! 왜 더내!!!????
그릴드불고기버거 단품이 무려 1900원..!!!+_+






제가 간 곳은 부산 광복동 매장이었는데
매장 1층은 오직 오더와 픽업만 가능하고
식사는 2층에서 가능한 시스템이었어요.

매장은 창고형 스타일로
노브랜드 시그니처 컬러인 옐로우로 통일되서
깔끔했구요.
음료가 픽업대에서 컵을 받아 직접 담아가는 형태라
너무너무 좋았습니다.
리필이 가능하단 말이죠.+_+




키오스크 주문으로 상당히 쉽게 구매가 가능합니다.
물론 현금결제시에는 포스기로 가야해요.
하지만 역시 코로나19때문에
키오스크 주문이 좋아요~~+_+





주문을 완료하고 버거를 기다리는데
별거아니지만 너무나 센스있는 멘트..
"맛있는 기다림"
다음이 저의 차례였습니다.+_+





그릴드불고기 버거 단품1개.
그릴드불고기 버거 세트1개.
코울슬로치킨 버거 세트1개.
의 모습입니다. ㅋㅋㅋㅋㅋㅋ
3명이라고 직원분이 음료컵을 3개 주시는 센스.+_+
덕분이 따로 리필하러 가지않고 사이좋게
각자 한컵씩 음료를 마셨네요.





1900원이라는 금액이 무색할 정도로
내용물이 상당히 튼실합니다.
아삭아삭 생채소와 양파, 두툼한 불고기 패티까지..
너무너무 대만족입니다.
이 정도 퀄리티라면 맥도날드나 롯데리아 불고기버거도
대신할 수 있을거 같아요.





코울슬로치킨 버거의 모습입니다.
비주얼 완전 찢었습니다.
보기만해도 딱 맛있다는 걸 말해주는 자태...
어쩌면 이리도 감칠맛 나는 버거가 있을까요.+_+





근처에 매장이 있다면 꼭 한번 가보시라고
강추하고 싶은 곳이예요.^^

절대 후회하지 않으실거고
후회하시더라고 크게 낭비되지 않는 금액.!+_+

이런 알차고 가성비 좋은 푸드가 많아졌으면 좋겠습니다.
인기몰이 후 금액이 올라가는 일은 없었으면
바람입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