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면 부전동에 매우 애매한 곳에 위치한 빈티지 카페를 소개합니다.!!!^^
서면 엔씨백화점 뒷쪽에 부영 사랑으로 아파트 바로 잎에 이런 건물이 있답니다. 1층은 웨딩샾이 있고 2층에 레귤러하우스가 있어요. 잇간판 조차 없는 매우 소박한 외관의 카페입니다. ㅋㅋㅋ
원래 남포동에 레귤러 하우스가 있는데 같은 곳이라구 해서 한번 와 봤어요.




2층 계단을 올라오면 이런 앤틱하면서 심플한 나무문이 덜렁 있습니다. ㅋㅋㅋ
그런데.......!!!





역시 빈티지 카페!!!
카페내 정중앙에 있는 통원목 테이블 바가 존재감있게 손님들을 맞이합니다.





에디슨 조명을 달아놓은 장식품도 통원목으로 완전 앤틱 인테리어의 초절정을 달리네요..+_+




2층으로 갈 수 없는 장식용 계단...
비교적 조금 지난 방식이긴 하지만 절대 촌스럽거나 어색하지않고 오히려 고급스럽고 앤틱에 잘 어우러져서 괜히 사진을 찍고 싶어지게 만드는 훌륭한 소품입니다.





홀 사이드 테이블에는 조명들이 양장커버 책사이에 꽂혀있는데 북카페 같은 분위기를 내더라구요. ^^





홀 내부에 자리한 앤틱원형테이블과 체어.. 넓은 실내 공간에 테이블 배치가 생각보다 효율적으로 되어있어요.
창에서 비치는 자연 조명을 받을 수 있는 자리입니다.





물은 셀프인데요. 어디서 저런 정수물통을 구하는건지.+_+ 컵도 크라프트지로 된 종이컵이예요..여기는
정말 빈티지 앤틱의 끝을 달리는 곳 같습니다. ㅋㅋ





홀 옆쪽에는 이렇게 별실도 마련되어 있어서 조용하게 있고 싶을때는 여기에 있으면 될 듯해요~





카페 키친입니다.
지금은 카페 내 책장을 채우는 기간이라..읽지 않는 카페와 어울릴만한 책을 책장에 기증하면 음료 한잔을 무료로 주는 이벤트를 하고 있다고 합니다.
동화책이나 육아관련 등 카페와 너무 동떨어진 도서는 예외라고 하니 센스있게 골라서 기증하면 좋을듯..ㅋㅋ
아메리카노 한잔이 5500원정도라 비교적 금액이 착하지 않기 때문에 음료 한잔이 무료라면 꽤 괜찮은 이벤트 같다고 생각합니다.!!ㅋㅋ





주문한 아메리카노와 아보카도 초코케잌..
의외로 아보카도와 초코케잌이 어울린다는 사실을
오늘 알게됨..ㅋㅋㅋ






주문한 카푸치노에는 레귤러하우스 렌드마크가 라떼아트로 올라가 있습니다.


남포점이랑 비교하면 약간 헐빈한 느낌에 아직 음료 메뉴도 적은데요. 생긴지 얼마안되서 그런거라 생각해요. 점점 개선되겠죠???
서면점도 카페를 나올 때는 남포점와 동일하게 문까지 에스코트 서비스가 제공됩니다.^^ 별것 아니지만 사실 이게 제일 기분 좋아요~


서면 나가셔서 카페 어디갈지 고민된다면 한번쯤 가보셔도 좋은 곳으로 추천합니다!!^^




  1. Favicon of https://meloyou.com BlogIcon 멜로요우 2019.04.05 17:51 신고

    카페거리쪽인가요? 이사해서 이쪽으로 오기 힘드실줄알았는데 한번씩 오시나보네요 ㅋ 이사는 잘되가용??

고양이들은 흥미진진하거나 매우 호기심이 발동했을때..또는 장난을 치고 싶은 어린이같은 마음이 됐을 때 동공이 확장되면서 아주 똥그란 눈이 된답니다.
집사라면 이 눈을 너무 보고싶어서 안놀아줄수가 없죠..>_<
오늘은 우리 집 아가들의 똥그란 눈 시리즈 대방출입니다 >_<





쿄쿄쿄쿄
오늘도 즐겁고 흥미로운 하루되시길!!!!>_<

  1. Favicon of https://meloyou.com BlogIcon 멜로요우 2019.03.28 14:18 신고

    와우 ㅋ 눈만보이네요. 똘똘해보이네요!! 이렇게 찍기도 쉽지않을텐데 ㅋㅋ 요즘 애들 잘있나요?

    • Favicon of https://funfun-factory.com BlogIcon 매니덕 2019.04.02 15:49 신고

      엉ㅋㅋㅋ 우리 아가들이야 여전히 똥꼬발랄하게 잘 있엉 ㅋㅋ 이제 너네집 똥강아지 보러 가야하는데...우리 시윤이 ㅋㅋ

오늘 장어힘탕으로 몸보신 했답니다 >_<


맛골이라는 장어탕 집인데요~
원래 부산 범내골에 있던 맛집이었는데 부산역 근처인 중앙동으로 이전을 했답니다. +_+



간판이 매우 감각적인 ㅋㅋㅋ 간판만 보면 장어탕집이라고는 생각 못 할듯~
위치는 중앙동 중부경찰서 맞은편으로 횡당보도를 건너면 부산은행이 있어요. 부산은행 건물 뒷편에 있답니다.^^



지하로 내려가는 계단으로 내려가면 깔끔한 입구가 나옵니다.



홀인데요. 신발을 벗고 들어가야합니다. 바닥이 따끈따끈하니 식당에 들어서자마자 몸이 풀리는 느낌이었어요+_+ 홀은 보이는 것이 전부가 아닙니다. 사진을 기준으로 바로 왼쪽에 방으로 된 자리가 넓게 두칸이 있고 끝쪽에서 왼쪽으로 더 넓은 자리가 세블록 정도 있답니다. 단체식사도 가능할 정도로 자리가 넉넉해요~



이 가게는 메뉴가 단 한가지 뿐이랍니다 ㅋ only 장어탕!!!+_+ 그래서 주문은 사람 명수만 알려주면 되요~>_<



각 테이블마다 놓여있는 내사랑 들깨가루와 소금, 산초가루예요. 원하는 만큼 먹어도 되고 수시로 직원분이 테이블을 돌면서 모자란 부분을 채워넣어준답니다. 그리고 이 식당의 가장 큰 특징은...수저를 음식을 주문한 후에 직원분이 따로 갖다주는데 인원수에 맞게 뜨겁게 소독된 상태로 스탠통에 담아서 온답니다.+_+ 이게 너무 좋아요..>_<



밑반찬인데. 이 집의 명물인 튀긴멸치 볶음이랑 부추무침이 매우 맛있어요.+_+



뜨거운 장어탕이 나왔어요!!!+_+



먼저 내사랑 들깨가루를 넣어줍니다.!!!
이게 들깨탕인지 장어탕인지 모를정도로 듬뿍넣습니다.ㅋㅋ 저는 거의 테이블에 올려져있는 유리통이
꽉찬 상태에서 거의 3/1 조금 넘게 넣어준답니다. 국물이 걸죽해질 정도로.+_+



그 다음 방아닢을 마구쌔리 넣어줍니다.+_+ 모자라면 이건 직원분한테 더 달라고 요청해야해요~



​영롱하지않습니까!?+_+
저는 산초가루를 못먹기때문에 그건 안넣었지만 즐기시는 분음 삼초가루도 조금 넣어주시면 더 산뜻하다고들 하더군요 (지인피셜)

이제 입천장 데지 않도록 후후 불어가며 폭풍 흡입해주면 됩니다!!!!!






말해뭐해 장어탕 맛 ㅋㅋㅋㅋ
아~~~ 맛있당 >_<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