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에 친하게 지내는 지인의 아가가 고양이 호산구성육아종에 걸려서 치료받으면서 2주 정도의 약처방을 받았답니다. ㅠㅠ
그래도 이 아이는 초기에 빨리 발견되서 약물치료만으로도 나을 수 있다고 했다네요.
솔직히 그렇게 고양이에 대해서 공부를 많이 해오고 있지만..또 이런 병은 처음 들었답니다.ㅠㅠ

혹시라도 냥이의 입주위에 마치 피곤해서 입안이 헐어서 동그랗게 입병이 나는것 처럼 붉은 붓기가 보이면 후딱 병원에 가보는것이 제일 좋을 것 같습니다.

이 병에 대해서 알아보니 백혈구 면역작용 세포에 문제가 생기면 혹이나 궤양같은 것이 생기게 되는데 그게 바로 호산구성육아종(eosinophilic granuloma)이라고 합니다. 대체로 여자 아가들에게 많이 발견된다고 해요. 원인이 여러가지이긴 하지만 유전적인 요소도 있다고 하네요.

지인의 경우는 아가가 물을 먹는 소리가 평소랑 다르데 조금 크게 나고 물그릇 주위에 물이 많이 흘러있어서 이상하다고 생각해서 입주위를 살펴보니 그냥 붉게 부은 것 같은 느낌이 들어서 병원을 가봤다고 해요.

확실히 가장 좋은 예방책은 집사가 반려묘의 특이증상에 깨어있고 조금의 이상이 보이면 방치하는게 아니라 즉시 병원에 가서 의사선생님의 도움을 받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이 병의 경우는 고양이에게 통증이나 가려움 증상이 딱히 나타나지 않기때문에 초기에 발견하는 건 정말 복받은 것이지요~~

우리 아가들의 상태도 관찰하는 도중 제 심장이 바닥과 진하게 입맞추는 일이 발생했습니다. ㅠㅠ 여자아이인 우리 뽀뽀의 턱에............




이런....자국이......
다행히도 턱드림인 것으로 판명!!!! 휴.....

이쁜 내 새끼들....엄빠랑 오래오래 건강하게 잘 살자규!!!!




  1. Favicon of https://meloyou.com BlogIcon 멜로요우 2018.09.17 14:08 신고

    그나마 미리 알아서 다행이네요!! 그런 것도 병인지 몰랐네요.ㅠ 뽀뽀 건강하게 오래오래 살아야행~

    • Favicon of http://funfun-factory.com BlogIcon 매니덕 2018.09.19 14:09 신고

      응응 ㅠㅠ 완전 깜놀했다는 ㅠㅜ 덕분에 좋은 공부했떵.. 미미도 아픈 곳 없이 오래오래 건강하기를!!>_<

느긋하게 쿠션에 기댄 채 TV를 보고있는데 우리 고양이들의 분위기가 심상치가 않았습니다.
불길한 느낌은 왜 틀리지가 않을까요?ㅜㅜ
옆을 똭!! 보니 커다랗고 윤기가 흐르는 새까맣고 통통한 바퀴벌레님이 !!!!!@.@
심장멎는 줄...ㅠㅠ 0.01초만에 옆방으로 뛰쳐갔습니다. 그리고 손에 들고 나온 두툼한 백과사전 한권. 신속한 속도로 백과사전 주위로 키친티슈를 두릅니다.!!!

침착하게 바퀴벌레의 몸 위로 정확하게 투척합니다!! 여기서 포인트!! 지구가 멸망해서 살아남는다는 바퀴벌레의 생명력.....돌 다리도 두드리고 건너자!!!



책 위로 남집사의 최애 용품인 16kg캐틀벨을 올려줍니다.!!!+_+

약 5분이 지난 후 조심히 캐틀벨을 옆으로 옮겨주고 키친티슈를 반으로 찢은 후 책을 들어내면 납작해진 바퀴벌레의 사체를 만날 수 있습니다.

잘했어!! 무지 잘했어!!! 바퀴벌레 무섭지 않아!!!!+_+



그런데...다른 집 고양이들은 바퀴벌레도 그렇게 잘 잡는다고 하던데..우리 집 애들은 오히려..바퀴벌레 무서워 가까이도 못가는 것이...ㅜㅜ 그래도 사랑한다 내 새끼들~~




  1. Favicon of https://meloyou.com BlogIcon 멜로요우 2018.09.10 08:48 신고

    저희집미미는 모기.파리 잡을줄 알지만 바퀴벌레는.... 동물사람할거없이 싫어하는거는 똑같네요.ㅋㅋ

    • Favicon of http://funfun-factory.com BlogIcon 매니덕 2018.09.16 21:00 신고

      다른집 냥이들은 바퀴벌레도 잘 잡는 듯한데ㅜㅜ 아놔ㅜㅜ 바퀴벌레는 정말 싫어ㅜㅜ

지금껏 이미그레이션을 지날때 여권케이스를 다 벗겨야하는 번거로움때문에 여권케이스의 필요성을 크게 느끼지 못했는데요.
얼마전에...그냥 보관해뒀던 여권이 아주 이쁘게 습기를 먹어 좌우로 부채꼴 모양처럼 벌어진채 방치된 나의 여권을 보고는..ㅠㅠ
그래도 1년에 한번은 꼭 사용하고자 노력하는 소중한 여권이기에 이번에 큰맘 먹고 여권케이스를 장만했습니다. +ㅁ+

이야....근데 여권케이스 금액이 진짜 천차만별이네요. 브랜드 여권케이스는 몇십만원에 명품 케이스는 백만원이 넘는것도...;;;;;;;;;;;;  허거거덩..

저는 그래서 가성비 좋고 이쁜 저렴이로 가기로 했습니다. ㅋ ㅑㅋ ㅑㅋ ㅑㅋ ㅑ

네이버에 여권케이스로 검색을 하고 저렴한 가격순으로..(초..초금 부끄럽네용///) 쭉 검색을 해보니 최대한 1만원은 넘지는 않는 선으로 고르려고 눈에 불을 켰답니다.
퍼난(FUNAN)이라는 스토어팜 사이트(https://smartstore.naver.com/funan/products/2185613780) 상품이 눈에 딱 띄어서 들어가보니...음....스웨이드로 된 여권케이스가 있는데 옵션을 보니 스웨이드는 5천원이 더 추가되네요...ㅠㅠ
그냥 싼맛에 6900원에 등록된 PU재질의 핑크색 여권케이스로 선택했습니다.!!!!

여기가 좋은게 여권케이스 앞면에 무료로 원하는 문구의 불박을 해주는데요. 당연히 저는 여권에 등록된 제 이름을 신청했답니다. >ㅁ< 12시전에 구매하면 당일 출고라고 하던데..진짜로 결제하고 바로 다음날 배송받았어요...완전 빨라.+ㅁ+



짠!! 달랑 여권 1개 구매했을 뿐인데 포장박스에 이쁘게 배송되어왔습니다. 고급스럽게도..
선물용으로 사도 좋을 것 같아요..+ㅁ+




제가 좋아하는 핑크색인데요. 핫핑크라서 상당히 산뜻합니다. 사이트에 보면 색상이 6가지 정도 있는데 역시 여권케이스 하면 핫핑크지요.ㅋㅋㅋㅋㅋㅋㅋ
제품을 구매할 때 원하는 이니셜을 기재하면 이렇게 무료로 불박해서 준답니다. 정말 마음에 들어요.
제 이름이 딱 찍혀있기때문에 세상에서 1개밖에 없는 특별한 여권 케이스가 되는것이죠..+ㅁ+




속에는 그냥 비닐로 칸이 분류되어있는데요. 저렴한 금액만큼 크게 기대하지 않는게 좋을 듯합니다. 솔직히 여권케이스 씌워두면 안에는 크게 볼일이 없으니.ㅋㅋㅋㅋ 금액대비 정말 가성비 죽여주는 제품인거 같습니다. 벌써부터 여행이 기다려지네요. >ㅁ<
.
.
.
.

참고로...저는 이 사이트에서 무료체험(?)같은 전혀 받은거 없고.ㅋㅋㅋ 순수하게 제가 구매해서 수령후 작성한 순수100% 포스팅입니다. ㅋㅋㅋㅋ 아....나도 무료체험으로 제품 제공받고 싶으다.ㅠ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