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에 캐시워크 앱에 대한 포스팅을 했는데요..드디어 오늘 그 결실을 맛보았답니다. >ㅁ<
정말 2개월이 넘게 눈물겹게 100캐시씩 적립해서 차곡차곡 캐시를 모았는데요. 저의 목표는 스타벅스의 아이스 아메리카노였지요. +ㅁ+
4700 캐시쯤 모았을때 갑자기 스벅 아아의 캐시 금액이 5700캐시 정도로 갑자기 오르는 바람에 다시 분노의 걸음질을 했어야했는데요 그래도 엄청난 헝그리정신으로 결국은 해냈습니다. ㅋ ㅑㅋ ㅑㅋ ㅑ

 

 

 

드디어 6000캐시 이상이 모였습니다. 쇼핑 기프티콘을 보면 일단 스벅 아이스 아메리카노가 제일 캐시가 저렴하더라구요.  원래도 스벅 아아는 제일 무난한 인생메뉴이니..+ㅁ+ 퇴근하고 저녁을 먹은 후 스타벅스로 눈누랄라 이동했답니다.~~~

 

 

 

떨리는 손으로 5740캐시를 살포시 결제해봅니다.. +ㅁ+

 

 

 

스타벅스의 깔끔한 맛을 자랑하는 커피로 스타벅스 파트너들이 가장 좋아하는 커피랍니다. ㅋㅋㅋ
구매하기를 클릭하면...!!!

 

 


이렇게 차감될 캐시와 남은 잔여캐시가 나옵니다.

아....이날을 위해서 나는 그토록 걸었던가...정말 감개무량하네요...ㅠㅠ

 

 

 

쿠폰을 구매하면 결제일로 1개월간 유효기간 주어지네요. 캐시가 쌓이면 바로바로 쿠폰 구매하기를 해놓고 기간안에만 방문해서 주문해도 되겠네요 ^^

 

 

 

아이스 아메리카노를 주문하고 해당 바코드를 보여주면 심지어 현금영수증 신청까지 해줍니다. 너무너무 착합니다. +ㅁ+

 

 

 

음료가 나올때까지 기다리면서 영수증을 캡쳐해봅니다. 정말 4100원 벌기가 이렇게 힘들다니요.
심지어 그렇게 힘들게 벌었으나 쓰는건 순식간이라는 현실이 약간 서글프기도 하네요. ^^;;;;

 

 

 

드디어 저에게는 아주 값진 음료가 나왔습니다. 요즘같은 폭염에 더욱 어울리는 시원한 음료인데다 너무너무 스페셜한 아주 특별한 커피였기 때문에 아주 맛있게 먹었습니다. ^^

 

여기서 끝내는게 아니라 계속 꾸준하게 운동해서 2잔, 3잔 계속 가능할때까지 도전해볼까합니다. +ㅁ+

 

 

저작자 표시
신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