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 구입방법>

혈통서가 있는 고양이와 생활하고 싶다면 캐터리나 브리더를 찾는 것이 가장 일반적이며 좋은 업자를 만나야 건강한 고양이와 생활할 수 있습니다 .

 

1. 펫샵

펫샵중에는 동물을 판매도구로밖에 생각하지 않는 나쁜가게들이 많이 있습니다. 모처럼 귀여운 파트너와 새로운 생활을 시작하려는 것이 때문에 확실한 펫샵을 골라서 건강한 새끼 고양이를 구입해야합니다. 좋은 펫샵을 발견하면 건겅한 고양이를 구입할 수 있을뿐 아니라 이후로도 좋은 관계를 계속 유지할 수 있습니다.

 

2. 브리더

브리더라는 것은 동물을 번식시켜서 판매하는 개인이나 단체를 말합니다. 특정품종의 고양이를 기르고 싶을 때 브리더에게 구입하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대체로 브리더들은 그 품종의 특유의 성경까지 알 수 있기 때문입니다. 브리더에게 고양이를 구입할때는 인터넷이나 잡지광고에서 찾는 것이 일반적이지만, 펫샵과 마찬가지로 나쁜 브리더가 많으니 조심해야합니다. 가장 안전한 것은 아는 사람에게 신뢰할 수 있는 브리더를 소개받는 것입니다. 그럴 수 없을 경우에는 우선 전화를 걸어서, 친밀한 대응을 해주는지 아닌지를 확인한 다음 구입전에 고양이를 보여주는지 아닌지를 물어볼 수 있습니다. 이 때 고양이를 보여줄수없다고 절하는 브리더는 피하는 것이 무난합니다.

브리더의 체크항목도 기본적으로는 성의를 가지고 응대를 해주는지 아닌지 확실하게 파악할 필요가 있습니다.

 

3. 가정분양

인터넷에 가정분양을 원하는 사람들이 등록한 판매글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대체로 펫샵이나 브리더를 통해 구입하는 것보다 금액적인 부분이 저렴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가정분양을 받을 경우에는 인터넷에 게시된 많은 등록글을 꼼꼼히 살펴서 비교해봐야합니다. 나쁜 목적을 가진 업자들이 가정분양처럼 교묘하게 꾸며서 건강하지 않은 고양이를 판매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가정분양의 경우 판매글을 올린 묘주의 가정을 직접 방문하여 어미묘의 건강상태나 아기 고양이의 청결상태를 직접 눈으로 확인할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하지만 대체로 혈통서가 있는 비싼 고양이는 주로 캐터리나 브리더를 통해 판매되고 있으며 일반 가정분양으로는 발견이 어려울 수 있는 단점도 있습니다.

 

4. 아는 사람

친한 친구에게 고양이를 받는 것이 가장 안심할 수 있는 방법입니다. 고양이와 생활하기 시작할 때 이웃사람이나 친구에게 고양이를 받는 것은 일반적인 방법입니다. 가능하면 고양이의 실내사육이나 중성화수술을 잘 이해하는 사람에게 받는 것이 좋습니다. 고양이를 실내에서 키우는 것이나 중성화수술을 부자연스럽다, 불쌍하다라고 생각하는 사람도 많이 있습니다. 그런 사람에게 고양이를 받아서 나중에 키우는 법이 문제가 되어서 어색해지는 사태를 막기 위한 것입니다.

 

★ 펫샵체크리스트 ★

1. 청결

- 가게안에 분뇨나 썩은 사료등 이상한 냄새가 나지않는 살핍니다.

- 모든 동물장에 화장실이나 물이 놓여져있는 살핍니다.

- 동물장이나 유리창은 너무 좁지않는 확인합니다.

2. 가게나 점원의 태도

- 점원이 질문에 친절하게 대답해주는지 봅니다.

- 점원의 복장이나 머리가 지저분하거나 불성실하지 않은지 살펴봅니다.

- 판매중인 동물의 프로필이 적혀있는 확인해봅니다 .

- 나쁜 평가는 듣지 않는 사전조사합니다.

3. 동물의 건강상태

- 축 늘어져 힘이 없는 동물이 팔리고 있지는 않는지 살펴봅니다.

- 생후 2개월 미만의 고양이를 팔고 있는지 꼭 알아봅니다.

- 손님이 동물장이나 유리창을 두드리고 있지는 않는 주위를 살펴봅니다.  유리창을 두드리면 스트레스의 원인이 됩니다. 그러한 행위를 금지하고 있는 가게를 선택하는 것이 좋습니다.

 

★ 고양이의 입양시기 ★

성격이 잘 맞고, 애정만 있다면 몇 살이 된 고양이라고 입양할 수 있습니다. 실제로 10살이 넘긴 늙은 고양이를 입양해서 행복하게 생활하고 있는 사람도 많지만 어미가 되어 순응력이 저하된 고양이와 생활을 시작하기 위해서는 어느 정도의 지식이나 경험이 필요합니다. 처음 고야이를 기르는 것이라면 생후 2개월이상 5개월 미만의 아기고양이를 입양하는 것이 무난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생후 2개월 미만의 아기 고양이는 너무 어리기 때문에 저항력이 없어서 어미고양의 보살필이 반드시 필요합니다. 화장실이나 발톱갈기등의 기본적인 훈련을 몸에 익힐 수 있는 것도 생후 2개월 후터입니다.

아주 어린시기에 어미고양이와 형제고양이와 함께 지내는 것은 고양이의 정서면에서나 발육에 있어서 매주 중요합니다. 심하게 할퀴면 상대가 아파하고 세게 물면 싫어한다는 매너를 고양이가 터득할 수 있는 것은 어미고양이나 형제고양이와 지내는 시간이 있기 때문입니다. 적어도 생후 2개월은 어미고양이와 함께 지낸 고양이를 입양하는 것이 적절할 것입니다.

 

  1. Favicon of http://greenwd.tistory.com BlogIcon 나라냥 2017.06.19 17:55 신고

    아는 지인을 통해서 분양받은 저희는 복 받았네요~^^

    • Favicon of http://funfun-factory.com BlogIcon 매니덕 2017.06.20 20:07 신고

      지인을 통해서..특히 지인이 키우는 아이의 출산으로 분양받게된 아가들이 제일 확실하고 슬픈일이 없을 가능성이 많지요^^

+ Recent posts